"취업제한·성범죄 사이트 기재"...스타쉽, 악플러에 이 갈았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취업제한·성범죄 사이트 기재"...스타쉽, 악플러에 이 갈았다

입력
2022.09.22 16:27
0 0

그룹 아이브 몬스타엑스 등이 소속된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악플러들을 상대로 강경 대응을 이어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아이브 몬스타엑스 등이 소속된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가 악플러들을 상대로 강경 대응을 이어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스타쉽은 22일 공식 SNS를 통해 "온라인, SNS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와 관련된 악의적인 비방, 허위사실 유포, 인신공격성 게시물,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도 고질적인 악플러들에 대한 고소가 진행 중으로, 해당 건에 대하여 징역 6월 취업제한, 성범죄 사이트 기재로 구형을 받아 최종 선고를 앞두고 있다"고 알렸다.

스타쉽 측은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피해 사례들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지속적으로 취할 것"이라며 "더불어 사이버 폭력 예방과 피해자 치유를 위해 설립된 푸른나무재단과 협업하여 비폭력 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 동참해나갈 예정"이라고 팬들의 지속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