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제이홉 만난 크러쉬, 2년 만 컴백 어떨까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BTS 제이홉 만난 크러쉬, 2년 만 컴백 어떨까

입력
2022.09.22 09:24
0 0

가수 크러쉬(Crush)가 그룹 방탄소년단(BTS) 제이홉의 손을 잡고 2년여 만의 컴백에 나선다. 피네이션 제공

가수 크러쉬(Crush)가 그룹 방탄소년단(BTS) 제이홉의 손을 잡고 2년여 만의 컴백에 나선다.

크러쉬는 22일 오후 6시 새 싱글 '러시 아워(Rush Hour) (Feat. j-hope of BTS)'를 발매한다.

'러시 아워'는 펑크 장르의 곡으로, '이제부터 크러쉬의 시간(Crush Hour)이 시작된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이를 즐기기 위해 사람들이 하나 둘 모여든 모습을 교통 체증(traffic jam)에 빗대어 표현했다.

크러쉬는 작사, 작곡, 편곡 등 전체적인 프로듀싱을 담당했으며, 여기에 방탄소년단 제이홉과 페노메코가 작사에 참여해 음악적 퀄리티를 높였다. 특히 제이홉은 피처링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에도 출연해 역대급 지원사격을 펼친다.

신곡 발매와 함께 크러쉬는 새롭게 론칭한 신개념 드라이브 토크쇼 '블랙 복스(Black VOX)' 1회 게스트로 제이홉을 초대해 곡 작업 비하인드를 전할 예정이다. 본편은 추후 크러쉬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다.

군백기 이후 약 2년의 공백기를 깨고 가요계에 컴백하는 크러쉬가 이번 신곡을 통해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크러쉬는 오는 24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음악 프로그램 '뮤직 유니버스 K-909', tvN '놀라운 토요일', 25일 SBS '미운 우리 새끼'와 각종 라디오 및 유튜브 콘텐츠 등에 잇따라 출연하며 활발한 컴백 활동을 시작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