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퀸"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서거 애도하는 무지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굿바이 퀸"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서거 애도하는 무지개

입력
2022.09.09 15:48
0 0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세상을 떠난 8일(현지시간) 오후 영국 런던 버킹검궁 빅토리아 여왕 기념관 위에 무지개가 나타났다. EPA 연합뉴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세상을 떠난 8일(현지시간) 오후 영국 런던 버킹검궁 빅토리아 여왕 기념관 위에 무지개가 나타났다. AP 연합뉴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8일(현지시간) 서거했다. 향년 96세. 영국 버킹엄 궁전은 성명에서 "여왕은 오늘 오후 밸모럴 성에서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다"고 발표했다. 9일 서울 중구 주한영국대사관으로 영국인 추모객들이 향하고 있다. 뉴스1


9일(현지시간) 런던의 버스정류장에 엘리자베스 여왕의 사진이 걸려 있다. AP 연합뉴스


9일(현지시간) 런던의 궁전 정문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죽음을 알리는 버킹엄 궁전의 메시지 옆에 꽃들이 남겨져 있다. AP 연합뉴스


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피카딜리 서커스 스크린에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을 추모하는 메시지가 떠 있다. EPA 연합뉴스


심지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