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정부 조롱이 목적이었나…수십만 구독 '공식 유튜브 계정' 해킹 왜?
알림

정부 조롱이 목적이었나…수십만 구독 '공식 유튜브 계정' 해킹 왜?

입력
2022.09.04 16:04
수정
2022.09.04 16:44
8면
0 0

3일 대한민국 정부 유튜브 채널 등 해킹
해킹 목적은 불분명, 대형 공격 전초전, 단순 혼란 등
문체부 "유튜브에 정보 요청, 경찰에 수사 의뢰"

지난 3일 해킹당한 대한민국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인터뷰 영상. 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연합뉴스

지난 3일 해킹당한 대한민국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인터뷰 영상. 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연합뉴스

한국 정부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이 6일 사이 3차례나 해킹됐다. 일시적인 채널명 변경 외의 큰 피해는 현재까지 발견되지 않았지만, 동시다발적인 공격이 이뤄져 조직적인 해킹이 의심되고 있다. 정부 조롱부터 대형 해킹 전초전까지 해킹 목적을 두고서 추측이 분분하다.

4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대한민국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이 해킹으로 탈취됐다. 이 채널은 3일 오전 3시20분 ‘스페이스엑스 인베스트’(SpaceX Invest)라는 이름으로 바뀌었고, 뜬금 없이 테슬라의 창업자 일론 머스크가 등장하는 가상화폐 관련 영상이 게재됐다. 문체부는 3일 오전 6시쯤 해킹 사실을 발견하고 오전 7시20분 채널을 복구했다. 이 채널의 구독자 수는 약 26만2,000명이다.

이에 앞서 1일에는 한국관광공사 유튜브 채널인 ‘이매진 유어 코리아’가 해킹 공격을 당했다. 지난 1일 1차 공격 당시에는 곧바로 파악하고 복구했으나 다음날 2차 공격으로 3일 오후까지 채널이 중지됐다가 복구됐다. 국악밴드 이날치의 ‘범 내려온다’ 영상이 열풍을 일으킨 이 채널의 구독자는 50만9,000명에 달한다.

국립현대미술관의 유튜브 채널도 지난달 29일 새벽 해킹으로 가상화폐 관련 영상이 올라왔다가 약 2시간 만에 복구됐다. 문체부 관계자는 “3개 채널 공격은 동일한 형태의 해킹으로 보인다"며 "정부공식 유튜브 채널 해킹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고, 다른 채널 해킹도 5일 수사를 의뢰할 계획"이라고 했다.

정부 유튜브 채널이 해킹의 집중 타깃이 된 배경은 밝혀지지 않았다. 정부 유튜브 채널은 기밀 정보가 담겨 있지는 않지만 수십만명의 구독자를 가져 정부 권위와 이미지를 조롱하면서 해킹의 화제성을 극대화하려는 의도가 담긴 것으로 보인다. 가상화폐와 관련해 불만을 가진 세력의 혼란 유발 내지 대형 해킹 공격의 전초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지난 6월 이뤄진 보도전문방송 YTN유튜브 해킹, 7월 SBS 유튜브 해킹과도 관련됐을 가능성도 크다. 당시에도 두 채널 해킹 뒤 가상화폐 홍보 영상이 노출됐다.

문체부는 3일 전병극 1차관이 주재한 해킹 피해 관련 대책회의를 열고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정부망 해킹의 경우 사이버보안센터에서 즉각 대응할 수 있지만 유튜브는 민간업체이기 때문에 모니터링 강화와 신속한 대응 시스템 구축에 나설 예정"이라고 했다.

정지용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