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유니콘' 신하균 "덕계못 뜻? 덕질 계속 못하겠다" 폭소
알림

'유니콘' 신하균 "덕계못 뜻? 덕질 계속 못하겠다" 폭소

입력
2022.08.22 11:41
0 0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시트콤 '유니콘' 제작발표회
유병재, 신하균 향한 '덕심' 표출

22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는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쿠팡플레이 제공

22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는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쿠팡플레이 제공

'유니콘' 배우 신하균이 신조어를 두고 의아함을 드러냈다. '덕계못'(덕후는 계를 못 탄다의 준말)을 두고 전혀 이해하지 못한 모습으로 취재진의 웃음을 자아냈다.

22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는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신하균 원진아 이유진 김영아 허준석 이중옥 배유람 배윤경 김욱과 김혜영 감독 유병재 작가가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유니콘'은 은은하게 돌아있는 맥콤의 CEO 스티브(신하균)와 크루들의 대혼돈 K-스타트업 분투기로 쿠팡플레이가 야심차게 준비한 시트콤이다. 현실과 이상 사이에 있는 K-스타트업의 세계를 코믹하게 그려내면서 웃음을 예고했다. '극한직업'의 이병헌 감독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맡았다.

'유니콘'은 '멜로가 체질'을 통해 색다른 연출력을 선보인 김혜영 감독, 활발한 TV 활동은 물론 'SNL' 'B의 농담' 등 뼈 있는 블랙코미디를 선보여온 유병재 작가, 그리고 여심을 저격한 풋풋한 로맨스로 화제를 모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인지혜 작가가 크리에이티브 라이터로 참여해 완성도를 더했다.

지난해 드라마 '괴물', 영화 '극한직업''나의 특별한 형제' '악녀'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열연을 펼치는 신하균이 K-스타트업 CEO 스티브로 변신, 코믹 열연을 선보인다. 먼저 신하균은 맡은 캐릭터 스티브에 대해 "아이 같고 순수하다. 나이답지 않은 귀여움에 끌려 작품을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신하균의 팬이었다는 유병재는 "스티브 역할이 신하균이 아니면 생각하지 못했다. 벤처 기업 역사를 관통해야 하기 때문에 특정 나이에다가 귀여운 매력이 있어야 했다. 중간 중간 신하균이라는 배우의 오마주를 넣었다. 팬들이 찾는 재미도 있을 것"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신하균은 유병재가 자신의 팬임을 진작 알고 있었다고 웃음을 터트렸다. 그러면서 "저도 몰랐던 대사들을 대본에 많이 넣었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화면에 떠 있는 '덕계못'이라는 단어를 두고 신하균은 "덕질을 계속 못하겠다?"라고 물음표를 던져 웃음을 남겼다.

여기에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멜로가 체질' 등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인 이유진과 폭넓은 연기력으로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 '안나'에 이어 '유니콘'까지 합류하게 된 김영아, '스위트홈' '극한직업' '그 해 우리는' 다양한 작품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한 허준석 등이 출연하면서 신선한 에너지를 더했다.

한편 '유니콘'은 오는 26일 공개된다.

우다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