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주택, 아파트 장점 결합 ‘힐스테이트 양주 옥정’ 이달 분양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단독주택, 아파트 장점 결합 ‘힐스테이트 양주 옥정’ 이달 분양

입력
2022.05.17 09:01
0 0

힐스테이트 양주 옥정 파티오포레 조감도.

현대건설은 경기 양주신도시 옥정지구 B5∼B10블록에 지을 ‘힐스테이트 양주 옥정 파티오포레’(조감도) 모델하우스를 열고 이달 중에 분양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양주 최초 ‘힐스테이트’ 브랜드가 적용되는 이 단지는 옥정지구 내 중심 입지에 공급된다.

단독주택과 아파트의 장점을 결합한 블록형 단독주택으로, 모든 가구가 전용면적 84㎡타입이다. 이 단지가 들어서는 옥정지구는 지하철 7호선 연장노선(예정) 옥정역이 인근에 들어설 예정으로 완공 시 서울 강남 접근성이 개선될 전망이다. 1호선 회정역(예정)과 수도권광역급행열차(GTX)-C노선이 지날 덕정역(예정)도 가깝다. GTX-C노선이 개통되면 서울 강남 삼성역까지 20분대에 이동할 수 있다. 3번 국도 대체우회도로, 구리-포천(제2경부)고속도로 등을 비롯해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개통하는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도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다.

독바위공원, 선돌공원, 옥정 생태숲공원에 둘러싸여 있어 주거환경도 쾌적하다. 초중고교도 단지 반경 500m 내에 위치해 있다. 집 안에서 외부 전경을 감상할 수 있는 중정과 테라스, 정원 등의 특화 공간이 함께 만들어진다. 다목적체육관, 프라이빗스위밍풀, 어린이 스포츠교실, 골프클럽 등 33개의 커뮤니티 시설도 마련된다.

이종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