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의 첫 주말... "구두 사고, 떡볶이∙순대 포장"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의 첫 주말... "구두 사고, 떡볶이∙순대 포장"

입력
2022.05.14 16:57
수정
2022.05.14 20:02
0 0

취임 후 첫 주말 김건희 여사와 함께
광장시장·백화점 방문 "예정 없던 일정"

윤석열 대통령이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의 한 신발매장에서 쇼핑을 하고 있다. 뉴스1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후 첫 주말인 14일 '평범한 하루'를 보낸 듯하다.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전통시장과 백화점을 들렀다는 게 대통령실 설명이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공식 일정을 잡지 않았다. 윤 대통령은 부인 김건희 여사와 '아점'(아침과 점심을 겸해 먹는 식사)을 한 뒤, 집 근처 백화점에 들러 신발을 구입했다. "편안한 검정색 구두 한 켤레를 구입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윤 대통령 부부의 '쇼핑'은 대통령실 공지 전 시민들에 의해 먼저 알려졌다. 시민들이 국내 언론사 등에 제보한 사진에서 윤 대통령은 마스크를 쓴 채 신발을 신어보고 있다. 흰 자켓 차림의 김 여사는 윤 대통령의 신발을 골라줬다.

이후 윤 대통령은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으로 향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빈대떡, 떡볶이, 순대, 만두 등을 샀다고 한다. 대통령실은 "광장시장에서 늦은 점심을 먹을 예정이었는데 단골식당에 사람이 너무 많아 음식을 사서 나왔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평소 광장시장에서 마약김밥과 칼국수를 자주 먹었다고도 대통령실은 소개했다.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의 한 신발매장에서 쇼핑을 하고 있다. 뉴스1

대통령실은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이라며 "최소한의 경호 요원만 함께 했다"고 소개했다.

신은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