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백수세끼' 임현주 "하석진, 처음엔 불편했다" 고백

알림

'백수세끼' 임현주 "하석진, 처음엔 불편했다" 고백

입력
2021.12.08 13:48
0 0
임현주가 '백수세끼'의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플레이리스트 제공

임현주가 '백수세끼'의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플레이리스트 제공

배우 임현주가 '백수세끼'로 만난 하석진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처음엔 하석진이 불편하게 느껴졌다고 털어놨다.

8일 플레이리스트 '백수세끼'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하석진 고원희 임현주가 참석했다.

'백수세끼'는 백수 재호(하석진)의 이야기를 담는다. 밥심에 대한 이야기로 지친 취준생 및 사회초년생들에게 든든한 힘을 불어넣어 줄 예정이다. 이 드라마는 동명의 웹툰 '백수세끼'를 원작으로 한다.

임현주는 재호의 전 여자친구이자 사회초년생 수정을 연기한다. 사회초년생 수정은 회사 생활에 적응하느라 밥 넘길 시간도 부족한 인물이다. 그와 하석진의 케미스트리에 기대가 모인다.

임현주는 하석진과의 호흡에 대해 "처음엔 불편했다"고 말했다. 이어 "낯설었는데 사진을 찍을 때 (재호와 수정이가) 오랜 연인이다 보니 친한 느낌을 내야 했다. 어색했지만 이후 재호가 망가지는 모습을 많이 보면서 점점 편해졌다"고 밝혔다.

하석진은 "내가 회사 앞에 찾아가는 장면이 있는데 정말 날 창피해하더라"고 이야기했다. 임현주는 "조언을 많이 주셨고 장난도 쳐주셨다. 편하게 해주셨다"며 하석진의 따뜻한 면모를 칭찬했다.

한편 '백수세끼'는 오는 10일 티빙에서 공개된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