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직접 밝힌 빅히트 오디션 합격 비결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직접 밝힌 빅히트 오디션 합격 비결

입력
2021.10.25 10:06
0 0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2021 빅히트 뮤직 글로벌 오디션' 지원자를 위한 꿀팁을 전수했다. 빅히트 뮤직 제공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2021 빅히트 뮤직 글로벌 오디션' 지원자를 위한 합격 팁을 전수했다.

25일 자정 하이브(HYBE)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What Is BIGHIT Difference?'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직접 출연한 이번 영상에는 지난 18일 시작된 '2021 빅히트 뮤직 글로벌 오디션' 관련 콘텐츠로 지원자들에게 도움이 될 정보가 담겨 눈길을 끌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원자가 궁금해할 질문을 미리 선별한 뒤 자신들의 경험을 토대로 깊이 있는 답변을 들려줬다.

태현은 '빅히트 뮤직이 생각하는 인재상'에 대해 "빅히트 뮤직은 특히 음악에 대한 진정성이 가득한 분들이 모인 곳이라 생각한다. 결국에는 음악을 좋아하고 노래, 랩, 춤, 프로듀싱으로 이를 표현하는 능력을 볼 것 같다"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연준은 음악에 대한 아낌없는 지원을 빅히트 뮤직 트레이닝 시스템의 강점으로 꼽으면서 연습생이 창작 활동을 할 때 장비는 물론 많은 프로듀서의 전폭적인 서포트를 받을 수 있다고 이야기했다. 범규는 본인이 하고 싶은 음악을 할 수 있는 자율성이 보장되고 각자의 상황에 맞게 일정 협의 후 레슨을 진행하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휴닝카이는 용산 사옥으로 이사 오면서 연습 환경이 더욱 좋아졌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오디션을 의미 있는 경험이라 생각하고 자신 있게 지원하라"고 독려했다. 수빈 역시 "완벽하게 준비돼 있지 않아도 꿈이 있다면 도전해 보길 바란다"라며 미래의 후배들을 응원했다.

한편, 지난 18일 시작된 ‘2021 빅히트 뮤직 글로벌 오디션’의 서류 접수는 오는 12월 20일 마감된다. 지원자들은 보컬, 랩, 댄스, 프로듀싱 총 4개 분야 중 하나를 선택해 1분 이상의 영상을 촬영하고, 정면 사진 1장과 함께 빅히트 뮤직 오디션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