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경찰, '가세연' 김용호 체포... 강용석·김세의와는 대치 중
알림

경찰, '가세연' 김용호 체포... 강용석·김세의와는 대치 중

입력
2021.09.07 17:45
수정
2021.09.07 19:21
10면
0 0

유튜브 방송 명예훼손 혐의
경찰 "소환통보 수차례 불응"
김세의 "당당히 잘 싸울 것"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관계자들. 왼쪽부터 김용호 전 연예기자,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 가세연 유튜브 캡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관계자들. 왼쪽부터 김용호 전 연예기자,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 가세연 유튜브 캡처

경찰이 7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멤버들에 대한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김용호 전 기자는 체포됐지만,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는 영장 집행에 불응해 경찰과 대치 중이다.

7일 경찰과 가세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법원에서 명예훼손 혐의로 가세연 멤버들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이날 오전 9시쯤 자택에서 나오던 김 전 기자를 체포했다. 경찰은 강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 집도 방문했지만, 두 사람은 영장 집행에 불응해 경찰과 대치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가세연 측은 이날 오전 10시 30분쯤 유튜브 긴급 생방송을 통해 체포영장 집행 상황을 알리고 시청자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방송 진행자는 "테러범도 아니고 2명을 체포하는 데 20명씩 동원됐다”고 말했다. 또 "여러분이 강남경찰서로 가서 상황이 어떤 것인지 물어봐 주시고, 정확한 사정을 좀 알려달라. 변호사를 선임해달라"고도 호소했다.

김세의 전 기자는 이날 오후 3시쯤 가세연 유튜브 커뮤니티에 체포영장 집행에 끝까지 불응하겠다는 취지의 글을 남겼다. 김 전 기자는 경찰에게 받은 출석 요구 메시지를 공개하며 "저와 강용석 소장 모두 다 당당히 잘 싸우겠다"고 적었다.

가세연 멤버들은 그간 정치인과 연예인 등을 겨냥해 무차별적 폭로 방송을 진행하면서 명예훼손 혐의로 여러 차례 피소됐다. 경찰 관계자는 "가세연 유튜브 활동과 관련된 조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원 기자

제보를 기다립니다

기사를 작성한 기자에게 직접 제보하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며, 진실한 취재로 보답하겠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