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NCT 태일, SNS로 기네스 오른 이유
알림

NCT 태일, SNS로 기네스 오른 이유

입력
2021.07.14 10:19
0 0
그룹 NCT 태일이 기네스 세계 신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태일이 기네스 세계 신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태일이 기네스 세계 신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6일 개인 SNS 계정을 개설한 태일은 첫 게시물 게재 후 1시간 45분 만에 100만 팔로워를 돌파, 최단 신기록으로 기네스에 등재되는 기쁨을 누렸다.

이에 기네스 월드 레코드는 13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NCT 태일이 인스타그램 팔로워 기록을 경신했다"라며 "태일이 인스타그램 첫 게시물 게재 후 1시간 45분 만에 팔로워 100만명을 돌파했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태일에 대해 "2016년 월드와이드 그룹 NCT 멤버로 데뷔 후 NCT 127, NCT U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2020년 3월 발매된 NCT 127 정규 2집 'NCT #127 Neo Zone'은 빌보드 5위 진입 후 10주 동안 '빌보드 200'에서 머물렀고, 같은 해 10월 발매된 NCT 정규 2집 'RESONANCE'는 더블 밀리언셀러 기록을 세웠다"라고 활약을 조명해 눈길을 끌었다.

태일은 "기네스 세계 기록 보유자가 될 줄은 상상하지 못했는데 큰 사랑과 응원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 앞으로 SNS를 통해 더 많이 소통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태일이 기록을 경신한 인스타그램 최단기간 100만 팔로워 달성 부문에는 앞서 프란치스코 교황·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부부·축구 선수 데이비드 베컴·월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 등 세계 유명 인사들이 이름을 올린 바 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