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은 거리두기… 여름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아직은 거리두기… 여름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

입력
2021.06.08 16:00
0 0

한국관광공사가 여름 비대면 관광지로 선정한 통영 욕지도모노레일.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공사가 무더운 여름을 안전하고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여름 비대면 안심 관광지 25선’을 선정했다. 아직 널리 알려지지 않아 혼잡도가 낮은 관광지 가운데 바다·계곡·섬·숲 등 여름 휴가지로 매력적인 곳에서 골랐다.

수도권에서는 마포의 메타세쿼이아 숲길, 고양 장항습지, 옹진 굴업도 등이 선정됐다. 강원·충청권에서는 횡성의 국립청태산자연휴양림, 삼척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 괴산의 갈론구곡 등이 선정됐다. 경상권에서는 울진의 나곡해수욕장, 안동 예끼마을, 밀양 쇠점골계곡길, 하동 편백자연휴양림 등이, 전라권에서는 무주 구천동어사길, 진안 운일암반일암 숲길, 고창 운곡람사르 습지, 해남 4est 수목원 등이 꼽혔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입장이 제한될 수 있으므로 개방 여부와 시간 등의 정보를 미리 확인해야 한다. ‘대한민국 구석구석’ 홈페이지에서 25곳 전체 목록과 상세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최흥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