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레알?’ 토니 크로스, 코로나19 확진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거 레알?’ 토니 크로스, 코로나19 확진

입력
2021.05.18 09:52
0 0

레알마드리드 홈페이지 캡처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주축 미드필더 토니 크로스(31ㆍ독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리그 역전 우승에 도전하는 레알 마드리드엔 비상이 걸렸다.

레알 마드리드는 18일(한국시간) 홈페이지에 “크로스가 오늘 받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크로스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후 지난 14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다”고 덧붙였다. 오는 23일 최종전 결장은 확정됐다.

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 현재 승점 81(24승 9무 4패)로 2위에 올라있는 레알 마드리는, 승점 83(25승 8무 4패)을 기록하며 선두에 올라있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83·25승 8무 4패)에 승점 2점 뒤져있다.

오는 23일 레알 마드리드는 비야레알과 홈 경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레알 바야돌리드와 원정 경기를 펼치는데, 이미 세르히오 라모스, 루카스 바스케스, 다니 카르바할, 페를랑 멘디 등이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한 레알 마드리드는 크로스마저 쓸 수 없게 되면서 더욱 힘겨운 처지에 놓였다.

김형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