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정우 분노 버튼 건드린 오연서? '이 구역의 미친 X' 티저부터 살벌한 설전
알림

정우 분노 버튼 건드린 오연서? '이 구역의 미친 X' 티저부터 살벌한 설전

입력
2021.04.28 09:47
0 0
'이 구역의 미친 X'가 1차 티저부터 심상치 않은 빅매치를 예고했다. 카카오TV 제공

'이 구역의 미친 X'가 1차 티저부터 심상치 않은 빅매치를 예고했다. 카카오TV 제공


'이 구역의 미친 X'가 1차 티저부터 심상치 않은 빅매치를 예고했다.

오는 5월 24일 오후 7시 첫 공개되는 카카오TV 오리지널 ‘이 구역의 미친 X’는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분노조절 0%의 노휘오와 분노유발 100%의 이민경, 이른바 ‘이 구역의 미친 X’를 다투는 두 남녀의 과호흡 유발 로맨스 드라마다. 최근 두 주인공의 한밤 중 치열한 설전이 담긴 1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서 한밤 중 어느 한 아파트 단지에 개 짖는 소리가 울려 퍼지자, 분노 조절이 어려운 남자 노휘오(정우)의 분노 섞인 포효가 동네를 쩌렁쩌렁 울린다. 인내심이 폭발한 노휘오의 고함에 더해진 분노유발녀 이민경(오연서)의 “야 네가 더 시끄러워” 한마디는 노휘오의 분노 버튼을 건드리고 만다. 화가 머리 끝까지 치솟아 분노 브레이크가 고장나 버린 노휘오와 점점 그의 분노를 자극하는 이민경의 리얼 코믹한 대화들은 고요했던 한밤 아파트를 뒤흔들 정도로 살벌하다.

두 사람의 모습에 이들이 과연 제대로 붙는다면 어떤 상황이 펼쳐질지 상상만으로도 흥미진진함을 더하고 있다.

실제 동네 주민들이 싸우는 듯한 설정 속 배우들의 실감나는 연기와 이들의 치고받는 티키타카의 묘미를 제대로 살려낸 코믹한 편집이 더해진 티저 영상만으로도 벌써부터 ‘이 구역의 미친 X’에 대한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과연 이들이 어떤 사연으로 얽히고설켜 어떤 인연을 만들어나갈지 관심이 높아진다.

한편, ‘이 구역의 미친 X’는 오는 5월 24일부터 매주 월, 화, 수요일 오후 7시 카카오TV를 통해 공개된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