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백신 주사기 바꿔치기' 허위글 유포자 입건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대통령 '백신 주사기 바꿔치기' 허위글 유포자 입건

입력
2021.04.08 12:10
0 0

대구경찰, 공무집행방해, 명예훼손 적용 검토 중
경찰 "허위사실 단정 게시해 보건소 업무를 방해, 관계자 명예훼손"

대구경찰청 전경.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문재인 대통령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온라인 커뮤니티에 '주사기 바꿔치기' 의혹을 게시한 A씨가 경찰에 입건됐다.

대구경찰청은 8일 문 대통령이 지난달 23일 서울 종로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것과 관련해 온라인커뮤니티에 '주사기 바꿔치기 의혹' 게시물을 작성, 게시한 A씨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백신 바꿔치기 의혹으로 해당 보건소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허위 사실 적시에 따른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 적용도 검토하는 한편, 수사의뢰가 들어온 7개 온라인 사이트 게시물에 대해서도 내사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질병관리청은 지난달 23일 문 대통령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한 후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 '대통령 부부가 백신 접종 시 주사기를 바꿔치기했다'는 취지의 글이 올라오자 이튿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캡 열린 주사기로 주사약 뽑고 칸막이 뒤로 가더니 캡이 닫혀 있는 주사기가 나오노'라는 내용의 글이 게시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의혹제기에 그친 것이 아니라 허위사실을 단정해 게시해 보건소 업무를 방해하고 관계자들의 명예를 훼손한 것으로 볼 수 있다"며 "A씨가 의혹을 제기한 폐쇄회로(CC)TV 저장매체도 포렌식 분석한 결과 조작흔적이 없는데다 주사기도 아무 문제가 없었다"고 말했다.

대구= 김민규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