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안 가득 울려 퍼지는 봄의 향연!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입안 가득 울려 퍼지는 봄의 향연!

입력
2021.03.25 15:17
0 0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신선한 봄기운 가득 담아낸
특선 메뉴 ‘셰프 테이스팅 에피소드 12’ 출시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가 봄 시즌을 맞아 스카이킹덤 31층에 있는 컨템퍼러리 유러피안 레스토랑 '더 리본(The Ribbon)'에서 ‘셰프 테이스팅 에피소드 12’를 선보인다.

‘더 리본’의 ‘셰프 테이스팅 에피소드 12’는 스테이크, 닭고기 스프, 스시 등 만물이 소생(蘇生)하는 봄의 기운을 가득 담아낸 요리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셰프 테이스팅’은 매 시즌 고객들에게 최상의 맛을 선사하고자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개발하는 ‘더 리본’의 셰프 특선 메뉴 시리즈다. 특히 이번 시즌은 봄철 미식을 즐기고자 하는 고객들의 폭넓은 취향을 반영해 런치 5코스와 디너 6코스를 각기 다른 메뉴로 준비했다.

먼저 6코스로 알차게 준비한 디너 메뉴는 팬에 구운 소고기 안심(또는 채끝등심)과 보르드레즈 소스를 메인으로 제공하며 ▲뉴올리언즈식 닭고기 검보 스프 ▲두 종류 쁘띠 초밥 스페셜 ▲앤다이브를 곁들인 메로 구이 살팀보카 ▲패션 후르츠 바바루아와 화이트 초콜릿 소스 등 신선한 식재료를 활용한 현대적 유러피안 퀴진으로 구성했다.

런치 메뉴로는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인 무지개 송어 구이 또는 바비큐 소스를 곁들인 포크밸리 구이를 메인으로 선보이며 ▲녹색 봄 채소를 곁들인 감자 크림 스프와 치즈 튀일 ▲치라시 스시 ▲초콜릿 파나코타와 베리 콩포트 등 봄 내음을 가득 담은 5코스 요리를 준비했다.

‘셰프 테이스팅 에피소드 12’는 오는 6월30일까지 ‘더 리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런치는 12시부터 15시까지, 디너는 18시부터 22시까지 운영하며 가격은 1인 기준 런치 6만5천원, 디너 11만원이다.

서울드래곤시티 담당자는 “매 시즌 신선한 제철 식재료로 선보이는 ‘셰프 테이스팅’ 시리즈의 인기에 힘입어 어느덧 시즌12를 출시하게 됐다”며 “도심의 전경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더 리본’에서 맑고 푸른 봄 풍경을 감상하며 봄철 미식 코스 요리와 함께 성큼 다가온 봄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