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어서와' 뮤지컬 '캣츠' 배우들, 추어탕 도전→고양이 카페 방문
알림

'어서와' 뮤지컬 '캣츠' 배우들, 추어탕 도전→고양이 카페 방문

입력
2021.03.17 10:16
0 0
'어서와' 뮤지컬 '캣츠' 배우들이 고양이 카페를 찾았다. MBC에브리원 제공

'어서와' 뮤지컬 '캣츠' 배우들이 고양이 카페를 찾았다. MBC에브리원 제공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 세계적인 뮤지컬 '캣츠' 주인공들의 한국 여행기가 공개된다.

오는 18일 외국인 이웃들의 각양각색 한국 적응기를 보여 주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서는 한국살이 5년 차 뮤지컬 스타 브래드 리틀이 그의 동료들에게 진정한 한국 경험을 선사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40주년을 맞아 내한 공연 중인 세계적인 뮤지컬 '캣츠'의 배우들이 등장해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이들은 브래드의 추천에 따라 한국 보양식 추어탕에 도전했다. 다들 처음 보는 음식에 망설이는 것도 잠시 이내 각자의 방식대로 폭풍 먹방을 선보여 출연진을 감탄하게 했다.

또한 한국살이 선배 브래드가 "'젓가락'을 한국어로 말할 때 조심해야 한다"라며 방송 수위를 넘나드는 아슬아슬한 한국어 강의를 선사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이어 '캣츠' 배우들은 다음 행선지인 고양이 카페로 향했다. 브래드는 "고양이의 움직임을 조금 더 자연스럽게 표현하기 위해 방문했다"라고 설명하며 연기에 대한 남다른 열정을 보였다.

선지자 고양이인 올드 듀터러노미 역을 맡은 그는 실제 고양이 같은 즉석 연기를 펼쳐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캣츠' 실력파 배우들의 에너지 넘치는 연기 실습 현장은 방송을 통해서 공개될 예정이다.

열정적인 '캣츠' 배우들의 특별한 한국 여행기는 18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한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