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낙원의 밤' 차승원, '독전' 뛰어넘는 독보적 카리스마
알림

'낙원의 밤' 차승원, '독전' 뛰어넘는 독보적 카리스마

입력
2021.03.11 10:00
0 0
'낙원의 밤' 차승원의 캐릭터 스틸컷이 공개됐다.넷플릭스 제공

'낙원의 밤' 차승원의 캐릭터 스틸컷이 공개됐다.넷플릭스 제공

영화 '낙원의 밤'이 차승원이 연기한 '마 이사'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다음달 9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 시청자들에게 공개되는 '낙원의 밤'은 조직의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낙원의 밤'이 차승원이 연기한 마 이사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해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낙원의 밤'은 '신세계' '마녀' 등으로 누아르 장르의 대가로 불리우는 박훈정 감독의 신작으로,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초청돼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낙원의 밤' 차승원의 캐릭터 스틸컷이 공개됐다.넷플릭스 제공

'낙원의 밤' 차승원의 캐릭터 스틸컷이 공개됐다.넷플릭스 제공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 '독전', MBC '최고의 사랑', tvN '삼시세끼' 시리즈 등 영화, 드라마, 예능을 넘나들며 전방위에서 활약해온 차승원이 '독전' 이후 오랜만에 강렬한 캐릭터로 돌아온다.

차승원이 맡은 '마 이사'는 태구의 조직의 반대편인 '북성파' 조직의 핵심 인물이다. "마 이사는 큰일을 벌이지 않고 문제를 해결하고 싶어 하는 사람이다. 재밌는데 무서운 사람이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박훈정 감독과 캐릭터를 만들어갔다는 차승원은 시시각각 변하는 마 이사의 온도 차를 그려내며 이야기에 예측할 수 없는 긴장을 더한다.

아름다운 낙원의 섬 제주를 배경으로 박훈정 감독이 그려낼 거칠지만 섬세한 감성 누아르와 폭발적인 카리스마로 긴장과 서스펜스를 더한 차승원의 연기가 어떻게 어우러질지 세간의 기대가 더욱 커지고 있다.오는 4월 9일 공개.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