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론디 2월 24일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블론디 2월 24일자

입력
2021.02.23 20:00
0 0

저희 극단 오찬 음식을 케이터링 해주세요!

‘먹느냐 마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장소는 어디로 하실 거에요?

어디 봅시다…이런 데는 어때요…

오클라호마!

왜냐면…음식은 정말로 훌륭한 것이니까요!

주문은 공연 중간 휴식시간에 받는 게 낫겠다!

* 첫 번째 대사는 셰익스피어의 햄릿, 두 번째는 뮤지컬 오클라호마, 세 번째는 뮤지컬 그리스에도 나오는 유명곡 'Love is a many-splendored thing'을 재미있게 패러디함

They must be keen actors who have turned even daily conversation into musicals. Perhaps Blondie will have to sing to get a word in!

일상마저도 뮤지컬로 승화시키는 열정적인 배우들이네요. 블론디도 대화를 이어가려면 노래를 해야 할까요?!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