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성 측 "학폭 의혹, 사실 무근...루머 유포 법적 대응" [공식]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진해성 측 "학폭 의혹, 사실 무근...루머 유포 법적 대응" [공식]

입력
2021.02.22 13:12
0 0

'전국트롯체전' 우승자 트로트 가수 진해성이 학폭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포켓돌스튜디오 제공


'전국트롯체전' 우승자 트로트 가수 진해성이 학폭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진해성의 소속사 KDH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본지에 "온라인 상에 올라온 게시글과 관련해, 본인과 동창 및 지인들에게 확인해본 결과 해당글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게시글 작성자의 신원을 파악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이번 허위 글로 인해 진해성과 가족 분들께 큰 상처가 될 수 있으니 부디 무분별한 허위, 추측성 글과 보도 등을 삼가 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소속사는 루머 유포자에 대한 법적 대응 역시 시사했다. KDH엔터 측은 "또한 향후 악의적인 목적으로 허위 사실을 게재, 유포한 이들에게는 소속사 차원에서 강경 대응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사실이 아닌 일로 소속 아티스트가 부당하게 피해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