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펜하2' 윤주희, 유진·윤종훈 응원…미워할 수 없는 '주블리'
알림

'펜하2' 윤주희, 유진·윤종훈 응원…미워할 수 없는 '주블리'

입력
2021.02.21 15:40
0 0
윤주희가 SBS '펜트하우스2'에서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방송 캡처

윤주희가 SBS '펜트하우스2'에서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방송 캡처

'펜트하우스2' 윤주희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2'에서는 상아(윤주희)가 윤희(유진)와 윤철(윤종훈)의 러브스토리에 열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상아는 서진(김소연)과 단태(엄기준)의 약혼식에 나란히 나타난 윤희 윤철 커플의 모습에 깜짝 놀랐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윤철의 스타일과 사업가 포스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남자는 여자를 잘 만나야 한다'는 마리(신은경)의 말에 맞장구를 치며 윤희 윤철의 러브스토리에 흥분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패악을 부리는 서진에게 맞서는 윤철을 목격하고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반하기라도 한 듯 상아는 윤희에게까지 손을 내밀며 헤라클럽 입성을 환영해 눈길을 끌었다.

상아가 태도 변화를 보인 이유 중 하나는 존 바이오 비상장 주식을 주겠다는 윤철의 제안 때문이다. 서진 단태와 윤희 윤철의 대결구도 사이에서 오가고 있는 상아의 마음이 어디로 향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방송에서는 규진(봉태규)이 술김에 마리(신은경)에게 입을 맞추는 모습도 그려졌다. 상아 규진 마리의 우정 아닌 우정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윤주희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의 상아 역을 연기하며 사랑스러움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펜트하우스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