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1호가 될 순 없어' 심진화 박솔미·소유진과 남다른 친분...바베큐 파티 현장 공개
알림

'1호가 될 순 없어' 심진화 박솔미·소유진과 남다른 친분...바베큐 파티 현장 공개

입력
2021.01.22 13:03
0 0
'1호가 될 순 없어' 소유진, 박솔미, 심진화 바베큐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JTBC 제공

'1호가 될 순 없어' 소유진, 박솔미, 심진화 바베큐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JTBC 제공

'1호가 될 순 없어' 소유진, 박솔미, 심진화 바베큐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배우 소유진, 박솔미가 심진화의 집으로 찾아온다.

최근 '1호가 될 순 없어' 촬영에서 심진화는 절친한 소유진과 박솔미에게 육아 휴식을 선물해주고자 두 사람을 집으로 초대했다.

스튜디오에서 VCR을 지켜보던 출연진은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보기 힘든 배우들의 모습에 반가움을 드러냈다.

소유진과 박솔미는 심진화의 집 앞 마당에서 야외 바비큐 파티를 했다. 소유진은 백종원 버금가는 금손 요리 실력을 보여 듬직한 면모를 보였다.

반면 맏언니 박솔미는 소유진이 손질한 식재료를 망쳐놓고, 테이블 세팅에도 서툰 모습을 보였다. 허당 매력 넘치는 박솔미는 심진화에게 폭풍 구박을 받으며 웃음을 자아냈다.

식사 중 심진화는 "우린 소유진의 적극적인 대시(?)로 친해졌다. 이어 박솔미까지 알게 됐다"라며 세 사람의 인연을 공개했다. 박솔미도 "소유진이 먼저 SNS 메시지를 보내 절친한 사이로 발전했다"라고 전했다.

심진화는 "소유진을 만난 후 주변에 좋은 사람들이 늘었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세 사람은 다 같이 심진화의 트레이드 마크인 땡땡이 옷으로 맞춰 입은 후, 모델 포즈를 취하며 '연희동 땡땡이 패션쇼'를 개최해 '찐친 케미'를 발산했다.

또한 귀가한 김원효는 세 친구들을 위해 일일 DJ로 변신해 게임을 진행했다. 이들은 마치 클럽에 온 것처럼 춤추며 육아 스트레스를 날렸다.

두 배우들의 숨겨진 댄스 실력은 물론, 세련된 이미지와 다른 반전 매력이 공개됐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새로운 '예능캐'들의 탄생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심진화, 박솔미, 소유진의 '찐친 케미' 폭발 현장은 24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