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 이지아 "'펜트하우스' 스포 원해요?"…양세형 '질색'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맛남' 이지아 "'펜트하우스' 스포 원해요?"…양세형 '질색'

입력
2021.01.14 22:42
0 0

SBS '맛남의 광장'의 출연진이 '펜트하우스'에 대해 이야기했다. 방송 캡처

이지아가 '펜트하우스'의 결말을 스포하려고 하자 양세형이 질색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출연진이 차를 타고 가며 드라마 '펜트하우스'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양세형은 '펜트하우스'를 정주행하고 있음을 밝혔다. 양세형은 "두 편 빼고 다 봤다"면서 "왜 희철이 형이 '심수련'이라고 외치면서 욕을 했는지 알겠다"고 했다. '펜트하우스'에서 심수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던 이지아는 "왜 욕을 하는 거냐"고 장난스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형은 "심수련에게 뭔가 꿍꿍이가 있는 듯하다"고 했고, 백종원은 "아직 결말이 안 나왔느냐"고 물었다. 이에 이지아가 "(결말에 대해) 말씀드릴까요?"라고 하자, 양세형은 질색하는 모습을 보였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