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종식 기원"...양동근, '준서·조이·실로' 삼남매와 '때찌송' 발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코로나 종식 기원"...양동근, '준서·조이·실로' 삼남매와 '때찌송' 발표

입력
2021.01.14 11:11
0 0

래퍼 YDG(양동근)가 큰아들 준서·딸 조이·막내 실로와 함께 코로나 종식 기원 '때찌(That G) 송'을 발표한다. 조엔터테인먼트 제공


래퍼 YDG(양동근)가 큰아들 준서·딸 조이·막내 실로와 함께 코로나 종식 기원 '때찌(That G) 송'을 발표한다.

'때찌(That G) 송'은 14일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과 함께 음원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뮤직비디오의 티저는 태연 'Rain'. 박재범 'Me like yuh' 등을 연출한 김세희 감독이 총연출을 맡았다.

이색적인 힙합곡 '때찌(That G) 송'은 아이 3명의 다둥이 아빠 YDG가 코로나 19 장기화로 겪고 있는 무력감과 답답함을 이겨내기 위해 "때찌 때찌 바이러스"라는 말을 하며 아이들과 노는 일상에서 비롯됐다.

마치 '상어가족'처럼 단순한 멜로디와 랩의 반복이지만, '집콕' 가족들이 함께 부르며 긍정적 에너지를 얻을수 있는 노래다.

또한 제한된 사람의 능력보다는 "찌어다 찌어다 찌어다 찌어다, 코로나 물러갈 찌찌찌어다"하며 전지전능한 신에게 모든 것을 의탁하는 진지한 래핑이 이채롭다.

YDG는 "코로나 사태로 모든 것이 멈췄다. 총성 없는 세계 3차 대전이라는 생각이 든다. 코로나 어서 물러가라고 절절하게 간구하는 마음을 담았다"라고 전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