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귀여운 고민 "눈 치우기 어렵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공효진, 귀여운 고민 "눈 치우기 어렵네"

입력
2021.01.14 00:29
0 0

공효진이 귀여운 고민을 털어놨다. 공효진 SNS 제공

배우 공효진이 귀여운 고민을 털어놨다.

13일 오후 공효진은 자신의 SNS에 "눈이 오는 건 좋은데 치우는 게 어렵네"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공효진은 밝은 미소를 뽐내고 있다. 공효진 특유의 사랑스러운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공효진은 1999년 영화 '여고괴담2'로 데뷔한 후 다양한 작품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공효진은 드라마 '네 멋대로 해라' '최고의 사랑' '주군의 태양' '프로듀사' '질투의 화신' '동백꽃 필 무렵', 영화 '고령화 가족' '싱글라이더' '가장 보통의 연애' 등에 출연했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