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선녀들' 김좌진·홍범도, '청산리 대첩' 승리 치트키는?
알림

'선녀들' 김좌진·홍범도, '청산리 대첩' 승리 치트키는?

입력
2020.10.24 23:33
0 0
'선녀들' 청산리대첩 주역들을 다룬다. MBC 제공

'선녀들' 청산리대첩 주역들을 다룬다. MBC 제공

'선을 넘는 녀석들' 100년 전 만주 벌판을 뒤흔든 '청산리 독립전쟁'의 승리 역사를 따라간다.

25일 오후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 60회에서는 청산리 대첩 100주년 특집 '전사의 후예' 2편이 펼쳐진다.

1920년 10월 21~26일 동안 벌어진 '청산리 대첩'은 무장독립운동 역사상 최대 승리를 이끈 전투. '선녀들' 방송 시점이 청산리 대첩이 벌어진 시점과 맞물려, 더욱 의미 있는 특집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는 배우 송일국과 함께 그 승리의 발자취를 따라갔다. 설민석은 '청산리 대첩'의 두 영웅 김좌진 장군과 홍범도 장군을 소개하며, 히어로물 "배트맨과 슈퍼맨의 만남"으로 찰떡 비유해 흥미를 모았다고.

무엇보다 두 전설 김좌진과 홍범도의 연합작전은 일본군을 연달아 격파하는 짜릿한 '승리의 역사'로 '선녀들'의 가슴을 벅차오르게 했다고 한다.

특히 청산리 대첩 중 가장 큰 싸움이었던 어랑촌 전투는 설민석의 실감 나는 설명과 더해져, 영화 뺨치는 몰입감을 자랑했다고. 그중 일본군의 화력으로 열세에 치닫던 우리 독립군이 다시 승기를 잡을 수 있던 '반전의 카드'는 쾌감을 전했다고 한다.

이 이야기를 들은 '선녀들'은 "어떻게 그럴 수 있지?", "완전 영화네", "그 분(?)은 정말 날았던 거 아니에요?" 반응을 쏟으며,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지었다는 후문이다.

과연 100년 전 '청산리 대첩'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졌고, 그 곳엔 우리가 몰랐던 어떤 숨겨진 영웅들이 있던 것일까. '청산리 대첩'이 어떻게 '레전설'(레전드+전설)로 남을 수 있었는지, 그 승리의 비법이 공개될 본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25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