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객' 감독 "비투비 이민혁, 수많은 후보들 중 선택...상상 이상으로 잘했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검객' 감독 "비투비 이민혁, 수많은 후보들 중 선택...상상 이상으로 잘했다"

입력
2020.09.17 15:43
0 0

이민혁. '검객' 스틸컷

'검객' 최재훈 감독과 배우 장혁이 비투비 멤버 이민혁에 대해 극찬했다.

17일 오전 진행된 영화 '검객' 온라인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장혁 김현수 그리고 최재훈 감독이 참석했다.

'검객'은 광해군 폐위 후 세상을 등진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장혁)이 사라진 딸을 찾기 위해 다시 칼을 들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다룬다.

이날 최재훈 감독은 "이민혁이 장혁의 아역이라는 건 일부러 숨겼었다. 예고편에도 보여주지 않고 마케팅에서도 숨겨둔 일종의 비밀병기였다"고 말했다.

이어 "수많은 후보들을 오디션해서 선택한 결과였는데 이렇게까지 잘 해 줄지는 미처 몰랐었다. 아이돌 중에서도 운동을 잘한다고 소문이 났었다는데 왜 그런지 알겠더라"고 덧붙였다.

또한 감독은 "저희는 배우들의 계약 조건에 '대역은 절대 못 쓰고 무조건 배우가 직접 연기해야 한다'는 게 있었다. 약간은 걱정을 하고 캐스팅했지만 촬영을 해 보니 상상 이상이었다. 액션을 너무 잘 소화했고, 클로즈업 들어갔을 때 눈빛도 너무 좋더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면서 "장혁과 이민혁 모두에게 공허함이 드러나는 눈빛을 요구했는데 두 분이 모두 너무 잘 표현해줬다"며 "이 자리를 빌려 제대로 축하하고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전했다.

장혁 역시 이민혁에 대해 "운동 신경이 굉장히 좋은 건 맞다. 그런데 정말 열심히 노력을 많이 했다"며 "액션 훈련하러 가서 합을 만들기까지 옆에서 지켜봤다. 배우로서 캐릭터를 알아가는 과정이나 그 부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절실했었던 부분이 있었다. 성실한 친구"라고 칭찬했다.

'검객'은 오는 23일 개봉한다.

유수경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