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정 도박' 슈퍼노바 윤학, 日 뮤지컬 하차...후폭풍 ing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원정 도박' 슈퍼노바 윤학, 日 뮤지컬 하차...후폭풍 ing

입력
2020.09.16 17:00
0 0

해외 불법 도박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그룹 슈퍼노바(구 초신성) 멤버 윤학이 출연 중이던 일본 뮤지컬에서 하차했다. SV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


해외 불법 도박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그룹 슈퍼노바(초신성) 멤버 윤학이 출연 중이던 일본 뮤지컬에서 하차했다.

슈퍼노바의 소속사 SV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일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윤학의 뮤지컬 하차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 측은 해당 공지문에서 "뮤지컬 'RENT'에 로저 역으로 출연 예정이던 윤학이 부주의한 이번 행동에 대한 책임을 지고자 작품에서 하차하기로 했다"라며 "윤학의 출연을 기대해주셨던 팬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밝혔다.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 14일 원정도박 혐의로 초신성 멤버 2명을 입건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 이들은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의 한 카지노에서 최대 5,000만 원가량의 판돈을 걸고 '바카라' 도박을 한 혐의를 받는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지난 15일 공식 입장을 내고 "윤학 성제는 여행 중 안일한 생각에 부주의한 행동을 하게 된 점에 대해 깊이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라며 "그동안 저희를 응원해주신 팬들과 관계자들에게 염려와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