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초원 위 임수향·지수·하석진·황승언, '내가예' 아련X긴장 품은 포스터
알림

초원 위 임수향·지수·하석진·황승언, '내가예' 아련X긴장 품은 포스터

입력
2020.07.31 16:17
0 0
'내가 가장 예뻤을 때' 4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MBC 제공

'내가 가장 예뻤을 때' 4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MBC 제공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이 올 가을 청량한 멜로를 예고했다.

오는 8월 19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이하 ‘내가예’)는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형제와 그 사이에서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한 여자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31일 '내가예' 측이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의 4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형제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오예지 역의 임수향, 형의 여자를 짝사랑하는 서환 역의 지수, 동생의 첫사랑을 사랑하게 된 서진 역의 하석진, 서진의 옛 연인이자 그에게서 마음을 거두지 못한 캐리 정 역의 황승언이 4인 4색의 멜로 변주곡을 예고한다. 피톤치드 가득한 드넓은 초원 배경은 애틋하고 아련한 분위기와 빈티지 감성을 더한다.

무엇보다 임수향을 에스코트하는 지수와 맞은편에서 임수향을 기다리는 하석진, 하석진의 어깨를 한 손으로 감싼 황승언의 모습은 네 남녀의 얽히고 설킨 인연의 실타래를 엿보게 해 흥미를 자극한다. 임수향과 지수는 화이트 의상으로 순수하면서 찬란한 포스를, 하석진과 황승언은 블랙 의상으로 매혹적인 포스를 풍겼다.

블랙&화이트의 의미심장한 대비가 묘한 긴장감까지 선사한다. 이에 네 사람이 만들어낼 시리고도 설레는 정통 멜로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이와 관련해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측은 “4인 포스터를 통해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의 엇갈린 사각 멜로라인에 대해 표현하고자 했다”라는 말과 함께 “무조건 빠져들 수밖에 없는 흡입력 있는 드라마로 찾아 뵐 예정이니 ‘내가예’ 첫 방송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현재 방송 중인 '십시일반' 후속으로 오는 8월 19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