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찐한친구' 딘딘, 양동근에 "힙합 리스펙트 다 깨졌다" 디스
알림

'찐한친구' 딘딘, 양동근에 "힙합 리스펙트 다 깨졌다" 디스

입력
2020.07.29 12:05
0 0
'찐한친구' 딘딘이 양동근을 디스 했다. E채널 제공

'찐한친구' 딘딘이 양동근을 디스 했다. E채널 제공

래퍼 딘딘이 힙합 대선배 양동근을 강하게 디스 했다.

29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찐한친구' 4회에서 딘딘은 "양동근에 대한 힙합 리스펙트가 다 깨졌다"고 폭탄 발언을 한다. 양동근을 바로 앞에 둔 상황에서 발동한 디스라서 더욱 강렬하다.

이후 양동근을 감싸던 79년생 '찐한친구' 멤버 하하 김종민 송재희 장동민 최필립은 딘딘의 91년생 게스트 샘 오취리 신인선 빅원 학진 정혁과 집단 몸싸움까지 벌여 어떠한 속사정인지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찐한친구'는 지난주에 이어 최고 상금 1천만 원을 내걸고 빙고 대결을 펼친다. '양들의 전쟁' '빙신 특집' 2탄으로 과열된 게임 대결은 예능 수준을 넘어선다. 12명의 몰입도는 국가대표 빅 매치를 방불케 한다.

연예계 팔씨름 최강자로 소문난 김종민은 91년생들과 대결에서 상대방 발까지 들어 올리는 괴력을 선보인다.

김종민의 활약으로 마음을 놓고 있던 79년생 '찐친' 멤버들은 샘 오취리가 등장하면서 바짝 긴장한다. '피지컬 신' 샘 오취리가 '팔씨름 신' 김종민을 제압할 수 있을지 승부의 분수령이 된다.

91년생 양띠 팀의 추격과 함께 기세도 등등해진다. 500cc 콜라를 단번에 마셔야 하는 '줄줄이 콜라' 대결에서 '미스터트롯'의 신인선은 "맥주 마시듯이 하면 되는 거 아닌가요?" "그냥 원샷 잔이다"며 강력한 자신감을 내비쳤고 정혁 또한 "입으로 하는 건 뭐든지 자신 있다"며 승리를 확신했다.

반면 딘딘에게 일격을 당한 양동근은 '폭탄 인터뷰'에서도 궁지에 몰린다. "아내가 좋아? 힙합이 좋아?"라는 질문을 받고 진땀을 뺀다.

노련한 79양띠 팀이 샘 오취리 앞에서 낙엽처럼 쓰러지며 최종 우승 팀은 미궁 속으로 빠진 가운데 상금은 누가 차지할지 29일 오후 8시 30분 E채널 '찐한친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한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