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라리가 첫 20-20 클럽 가입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메시, 라리가 첫 20-20 클럽 가입

입력
2020.07.12 08:18
0 0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가 12일 스페인 바야돌리드의 호세 소리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바야돌리드와의 2019~20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36라운드 원정 경가에서 아르투로 비달의 골을 축하하고 있다. 이 골을 도운 메시는 이날 리그 역대 첫 20-20 클럽에 가입했다. 바야돌리드=로이터 연합뉴스

축구 황제 리오넬 메시(33ㆍ바르셀로나)가 또 신기록을 세웠다.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라리가) 역대 첫 '20-20 클럽'(20골-20도움)에 가입한 그는 이젠 리그 우승을 향해 내달린다.

메시는 12일(한국시간) 스페인 바야돌리드의 호세 소리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바야돌리드와 2019~20 프리메라리가 36라운드 원정에서 아르투로 비달(33)의 결승골을 도우며 팀의 1-0 승리를 도왔다. 이로써 바르셀로나(승점 79)는 한 경기를 덜 치른 선두 레알 마드리드(승점 80)를 바짝 쫓았다.

메시는 이날 올 시즌 22골 20도움을 기록했다. 전반 15분 메시가 페널티지역 오른쪽 부근에서 찔러준 볼을 비달이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이어받아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결승골을 뽑아낸 것. 이 도움으로 메시는 자신의 이번 시즌 정규리그 도움을 20개로 '20-20 클럽'에 가입했다.

역대 프리메라리가에서 한 시즌 '20-20 클럽'에 이름을 올린 선수는 메시가 처음이다. 라리가에서 20도움 기록이 나온 것도 2008~09시즌 20도움을 올렸던 사비 에르난데스(40) 이후 무려 11시즌 만이다.

유럽 5대 리그로 대상을 넓혀도, 메시의 기록은 더욱 대단하다. 메시 이전에 유럽 5대 리그에서 20-20 클럽에 가입한 사람은 티에리 앙리(43) 뿐이었다. 당시 앙리는 2002~0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에서 24골-20도움을 기록한 바 있다.

17년 만의 대기록을 작성한 메시는 이젠 리그 우승을 노린다. 메시의 활약으로 바야돌리드를 1-0으로 이긴 바르셀로나는 한 경기를 덜 치른 레알 마드리드를 승점 1점 차로 추격했다.

오지혜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