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X고준 양측 "KBS2 '바람피면 죽는다' 출연"…오늘(22일) 대본리딩 [공식]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조여정X고준 양측 "KBS2 '바람피면 죽는다' 출연"…오늘(22일) 대본리딩 [공식]

입력
2020.06.22 15:17
0 0

조여정(왼쪽)과 고준이 '바람피면 죽는다'에서 호흡을 맞춘다. 높은엔터테인먼트, 스토리제이컴퍼니 제공


배우 조여정과 고준이 '바람피면 죽는다'로 만난다.

조여정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22일 본지에 "조여정이 KBS2 새 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에 출연하는 게 맞다"고 전했다.

이날 고준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 측 관계자 또한 "고준이 '바람피면 죽는다'에 출연한다. 이날 대본리딩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바람피면 죽는다'는 결혼·이혼·불륜에 대한 작품으로 알려졌다. 조여정은 추리소설 작가 강여주, 고준은 이혼전문 변호사 한우성 역으로 각각 분해 호흡을 맞춘다.

하반기 방송을 앞두고 대본리딩으로 본격적인 여정을 시작한 만큼 조여정과 고준이 어떤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의 설렘과 공감을 유발할지 기대된다.

한편 조여정은 지난해 영화 '기생충'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올해 초 종영된 KBS2 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도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고준은 2018년  JTBC '미스티'와 지난해 SBS '열혈사제'에 이어 최근 tvN 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에 출연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