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호중X나태주, 티키타카→트롯맨들의 맞대결 예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불후의 명곡’ 김호중X나태주, 티키타카→트롯맨들의 맞대결 예고

입력
2020.06.20 13:50
0 0

‘불후의 명곡’ 김호중, 나태주가 티키타카 케미를 발산한다.KBS 제공

‘불후의 명곡’ 김호중, 나태주가 티키타카 케미를 뽐낸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미스터트롯’ 출신 트롯맨 김호중과 나태주가 함께 출연한다.

‘불후의 명곡’ 첫 출연인 김호중은 녹화 전 나태주에게 전화를 걸어 “첫 출연인데 어떻게 해야 할까” 조언을 구했으나 나태주가 “나 트로피 2개야”라며 자랑부터 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호중은 K타이거즈 제로를 견제 대상으로 꼽으면서도 “내가 이길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냈으며, 나태주 역시 “김호중 무섭지 않다, K타이거즈 제로가 물러나지 않을 것”이라며 신경전을 벌였다.

한편 이날 김호중은 2020 상반기 화제의 곡 김목경의 ‘어느 60대 노부부의 이야기’로 가슴을 울리는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였으며, 나태주가 속한 K타이거즈 홍진영의 ‘엄지척’을 선곡해 귀여운 댄스와 깜짝 퍼포먼스로 모두를 사로잡았다는 후문.

과연 상반된 무대를 준비한 절친 두 사람의 맞대결이 성사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호중, 나태주의 절친 케미와 무대는 20일 오후 6시 5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