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문 대통령 “두 번 다시 전쟁 없는 한반도, 국가의 책무”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문 대통령 “두 번 다시 전쟁 없는 한반도, 국가의 책무”

입력
2020.06.06 10:46
0 0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6일 오전 대전시 유성구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개최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두 번 다시 전쟁이 없는 평화의 한반도를 만드는 것은 국민이 부여한 국가의 책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평화는 국민이 마땅히 누려야 할 권리이며, 정부는 평화를 지키고 만들기 위해 더욱 강한 국방, 더욱 튼튼한 안보에 전력을 다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다 순직하신 신창섭 주무관과 피재호 사무관을 여러분과 함께 기억하고자 한다”며 “고인들의 안식을 기원하며 유가족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류호 기자 ho@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