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8분 46초의 추모’ 바닥에 엎드린 시위대의 눈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포토] ‘8분 46초의 추모’ 바닥에 엎드린 시위대의 눈물

입력
2020.06.04 12:53
0 0
3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지난달 25일 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관의 과잉 대응으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사망한 데 대한 항의 시위가 열린 가운데 한 남성이 뒷짐을 진 채 엎드려 시위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지난달 25일 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관의 과잉 대응으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사망한 데 대한 항의 시위가 열려 시위대가 뒷짐을 진 채 엎드려 시위에 합류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웨스트 할리우드 거리에서 지난달 25일 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관의 과잉 대응으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사망한 데 대한 항의 시위가 열려 시위대가 뒷짐을 진 채 엎드려 시위에 합류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지난달 25일 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관의 과잉 대응으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사망한 데 대한 항의 시위가 열려 시위대들이 뒷짐을 진 채 엎드려 시위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