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게 한 뒤 끌고가..." 교수가 대학원생 성폭행 의혹 수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술 마시게 한 뒤 끌고가..." 교수가 대학원생 성폭행 의혹 수사

입력
2020.06.03 10:44
0 0
경희대 페이스북 캡처

경희대 대학원에서 교수가 제자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서부지검은 경희대 A 교수를 준강간 혐의로 수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A 교수는 지난해 11월 자신이 지도하던 대학원생 B씨에게 술을 마시게 한 뒤 B씨가 정신을 잃자 성폭행한 혐의(준강간)를 받고 있다. 

B씨는 다음날 피해 사실을 인지한 후 A 교수를 경찰에 고소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A 교수를 수사한 뒤 지난 3월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B씨는 술자리까지는 기억하지만 이후 성폭행이 일어난 숙소까지 어떻게 갔는지 기억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검찰은 A 교수가 만취한 B씨를 강제로 끌고 갔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A 교수는 지금도 강단에 서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학교 측은 뒤늦게 진상 조사에 들어갔다. 경희대 관계자는 “지난달 29일 A 교수 관련 사건을 교내 성평등상담실에서 접수해 조사하고 있다”며 “해당 교수에 대한 징계 여부 등은 조사 결과에 따라 판단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정원 기자 gardenk@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