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파일] 롯데건설, 동반성장 위해 협력업체 지원 강화 등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부동산 파일] 롯데건설, 동반성장 위해 협력업체 지원 강화 등

입력
2020.06.02 14:00
0 0
롯데건설이 지난해 협력업체와 진행한 동반성장 협약식. 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 상황과 침체된 건설경기에도 불구하고 협력업체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우선 협력업체의 자금 유동성 확보와 경영 안정을 위해 3월 10일부터 하도급 대금을 전액 현금으로 지급 중이다. 또한 자금난을 겪는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540억원 규모의 상생펀드와 50억원 규모의 무이자 대여금을 통한 금융 지원도 시행하고 있다. 상생펀드는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을 위해 롯데건설이 자금 출연을 통해 조성한 저이자 대출 펀드로, 1.0~2.4%포인트 대출금리 감면을 지원하고 있다.

수요와 수익 모두 갖춘 미군 렌탈하우스 ‘평택 캐피토리움’

평택 캐피토리움 조감도.

경기 평택시 팽성읍 안정리에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미군기지 ‘캠프 험프리스’ 바로 앞에 미군사병 전용 오피스텔 ‘캐피토리움’이 지난 연말 완공돼 분양 중이다. 안정 로데오거리 초입에 들어서 있으며, 대지면적 1,268평에 지하 4층~지상 14층 규모의 328실의 대형 오피스텔로 구성돼 있다. 현재 분양하는 호실은 이미 임대계약이 체결되어 월세가 150만원 선으로 책정돼 있다. 이 건물은 안정리 토지 가격이 급등한 2016년 이전에 계획 및 진행된 프로젝트이며, 처음으로 지어진 미군전용 오피스텔이다.

1인가구 최적화된 ‘송파 위례신도시 수아주’ 오피스텔 분양

’송파 위례신도시 수아주’ 오피스텔

경기 위례신도시 주차장 4블럭에 ‘송파 위례신도시 수아주’ 오피스텔이 들어선다. 지하 6층~지상 15층 1개동 규모며, 전용면적 18㎡ 279실로 구성됐다. 서울 지하철5호선 거여역과 도보 8분 거리로 가까우며, 전실 복층 오피스텔이다. 최신식 풀퍼니시드 시스템(Full Furnished System)을 도입해 가구 구입비용 절감효과를 누릴 수 있고, 자주식 주차장과 지역냉난방 시스템도 도입했다. 오피스텔 인근에 약 7개 블럭의 대규모 업무지구가 예정돼 있어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단지와 인접한 곳에 거원초와 거원중이 위치해 있고, 산빛초와 거암초 등 다양한 학교가 신설될 예정이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