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부산 내성고 고3 확진자 발생…“수업 중 복통·설사 증상”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부산 내성고 고3 확진자 발생…“수업 중 복통·설사 증상”

입력
2020.05.29 22:51
0 0

 내성고 3학년 학생 진단검단서 확진 판정 

29일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코로나19와 관련해 부산에서도 첫 학생 확진자가 나왔다.

부산시교육청은 지난달 부산의 한 고등학교에서 수업을 받은 한 고등학생 3학년 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부산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40분쯤 부산 금정구 내성고 3학년 학생이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산교육청은 해당 학교에 방역을 실시하고 학생과 교직원 전원을 자가격리 조치를 했다.

해당 학생은 지난 27일 감기 증상 때문에 등교를 하지 않고 동래구의 한 의원에서 인후염 진단을 받았다. 이튿날인 28일 오전에는 학교에 나가 수업 중에 복통과 설사 증상을 보여 조퇴한 뒤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산=권경훈 기자 werther@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