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박초롱, ‘불량한 가족’으로 스크린 데뷔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에이핑크 박초롱, ‘불량한 가족’으로 스크린 데뷔

입력
2020.05.21 15:01
0 0
박초롱이 출연하는 영화 ‘불량한 가족’이 7월 개봉한다. ‘불량한 가족’ 스틸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박초롱의 첫 번째 주연작 '불량한 가족'이 관객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영화 '불량한 가족'은 음악만이 유일한 친구였던 유리가 우연히 다혜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진정한 성장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배우 박원상과 에이핑크 박초롱 도지한 김다예가 출연한다.

이번 작품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하는 박초롱은 주인공 유리를 연기한다. '와이키키 브라더스'를 시작으로 '7번방의 선물' '부러진 화살' '사도'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굵직한 작품을 통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인정받은 박원상이 유리의 아빠 현두 역을 맡았다.

여기에 영화 '이웃사람', 드라마 '화랑' '백일의 낭군님' 등 다양한 작품 속 훈훈한 비주얼로 관객들을 매료시킨 배우 도지한이 '대국' 역을,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의문의 일승' '복수가 돌아왔다' 등을 통해 풋풋한 매력으로 주목받은 신예 김다예가 다혜 역을 맡았다.

공개된 스틸에는 어딘가를 응시하는 박초롱의 청순한 비주얼이 담겨있어 이들 부녀에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불량한 가족'은 오는 7월 개봉된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