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량의 물 순간 살균처리 ‘물 저온 플라즈마 발생장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다량의 물 순간 살균처리 ‘물 저온 플라즈마 발생장치’

입력
2020.05.26 04:56
0 0

보림기술(대표 홍종화)은 이론적으로만 존재해 왔던 ‘물 플라즈마 발생’ 원리를 상업적으로 구현한 대용량의 발생장치를 개발∙생산하는 기업이다.

물 저온 플라즈마 발생장치는 물 살균처리 분야의 광범위한 적용 영역 중에서도 가장 어려운 난제인 ‘선박 평형수 살균시스템(Ballast Water Treatment System)’의 기술적 한계를 해결할 수 있는 최적의 장치로 주목받고 있다. 국제해사기구의 육상 시험 살균성능기준을 이미 통과했으며, 미국 국가형식(USCG) 승인을 눈앞에 두고 있다.

물 저온 플라즈마 발생장치는 상업적으로 양산이 용이한 파이프 형태로, 다량의 물(시간 당 300~3,000톤)을 순간적으로 살균 처리할 수 있다. 큰 설치 공간이 필요하지 않으며, 전기사용량이 기존 방식에 비해 10~20%로 낮은 장점이 있다. 또한 화학 물질의 발생이 거의 없어 친환경적이다. 담수와 해수에 동일한 성능을 발휘하며 탁한 물에도 잘 작용한다.

보림기술은 제품기술이 USCG 기준을 통과하면 세계 조선기자재 업체인 Wartsila(핀란드)와 Alfa Laval(스웨덴)에 BWTS 제품의 살균 핵심 부품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