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박지영 “박해수와 멜로 연기를 하고 싶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최파타’ 박지영 “박해수와 멜로 연기를 하고 싶다”

입력
2020.04.24 13:36
0 0
박지영이 영화 ‘호텔 레이크’에 대해 소개했다. 박지영 SNS

배우 박지영이 박해수를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박지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지영은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호텔 레이크’에 대해 “우리 영화는 호텔에 떠도는 많은 괴담을 다루어 흥미진진하고 재미있다. 저는 호텔 주인 역을 맡았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박지영은 “원래 공포 영화를 무서워하는데, 공포 영화 캐스팅도 처음 들어왔다”라고 밝혔다.

특히 박지영은 “박해수씨와 멜로 연기를 해보고 싶다. 연기를 너무 잘하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지영이 출연하는 영화 '호텔 레이크'는 휴식을 위해 찾은 곳이 공포의 공간이 된다는 괴담으로 마치 내가 공포의 대상이 된 듯한 현실감을 자아내며 등골을 오싹하게 하는 공포 영화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