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경북 경주시의 대표적 명소인 황남동 황리단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관광객이 줄어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9일 경북 경주시의 대표적 명소인 황남동 황리단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관광객이 줄어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9일 경북 경주시의 대표적 명소인 황남동 황리단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관광객이 줄어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