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에서 코로나19 완치 2명 재확진…동선 파악 중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종에서 코로나19 완치 2명 재확진…동선 파악 중

입력
2020.04.07 17:39
0 0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발췌.

세종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은 여성 2명이 재확진됐다.

7일 세종시에 따르면 코로나19 2번, 6번 확진자가 추가 검사 결과 재확진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모두 40대 여성으로, 증상은 없었다.

2번 확진자는 지난달 18일과 19일 재검사 결과 음성으로 나와 20일 격리 해제됐다. 6번 확진자도 두 차례의 재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아 지난달 25일 격리 해제됐다.

시는 이들이 재감염보다는 몸 속에 남아 있던 바이러스가 재활성화돼 양성 판정이 나왔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전국에서 완치 후 재확진이 잇따라 6일부터 모든 완치자를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하고 있다”며 “재확진자의 자가격리 해제 조치 이후 동선을 파악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