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손헌수, 대기만성 꿈꾸는 무한도전 인생 공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사람이 좋다’ 손헌수, 대기만성 꿈꾸는 무한도전 인생 공개

입력
2020.04.07 09:29
0 0
‘사람이 좋다’ 손헌수가 편이 방송된다.MBC 제공

개그맨 손헌수가 숱한 실패에도 도전을 멈추지 않고 달려온 그의 인생 이야기를 한다.

7일 오후 방송되는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손헌수 편이 전파를 탄다.

MBC 코미디 ‘허무개그’의 주인공 개그맨 손헌수는 2000년, 남녀노소 누구나 따라 했던 유행어 ‘어, 그래’를 탄생시키며 그해 신인상과 인기상을 휩쓸었다. 그러나 그는 이후 이렇다 할 흥행작이나 유행어 하나 만들지 못했고, 자신의 개그처럼 허무하게 잊혀졌다.

그러나 손헌수는 어려움 속에서도 영화감독, 가수 등 다양한 활동을 했으며 기획사를 차려 개그맨들의 공연 무대나 영상 콘텐츠 제작자로 나서기도 했다. 뚜렷한 성과 없이 실패한 도전이 많고, 심지어 영화 제작비로 사채를 써 억대의 빚을 지고 좌절도 했다.

무모할 정도로 초긍정 에너지로 똘똘 뭉친 손헌수는 작년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EDM 장르로 이어온 가수 활동을 6집 앨범부터는 트로트로 전향했고 최근 개그 콘텐츠 기획에도 다시 도전했다. 동영상 크리에이터로 변신 매일 새로운 웃음을 연구하고 제작하고 있다.

개그맨, 가수, 영화감독, 배우, 콘텐츠 기획까지 하나라도 제대로 하라는 핀잔도 듣지만, 최선을 다해 모든 영역에 도전하다 보면 조금씩 자신의 꿈에 다가가 있을 거라 믿는다는 천생 개그맨 손헌수.

숱한 실패에도 좌절하지 않고, 일할 수 있는 순간순간이 행복하다 말하는 대기만성을 꿈꾸는 개그맨 손헌수의 무한도전을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함께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