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일 서울 강남구의 한 예식장에서 신랑 신부가 온라인으로 하객을 초대한 가운데 ‘유튜브 라이브 결혼식’을 진행하고 있다. 일가친척 대부분이 코로나19 피해가 큰 대구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예비부부의 사정을 감안, KT가 결혼식을 생중계하며 부부와 친지들이 축하 메시지를 실시간 영상으로 주고받을 수 있도록 기술적으로 지원했다. KT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사회적 단절로 비화되지 않도록 이번 온라인 결혼식과 같은 비대면 소통을 계속 지원할 방침이다. KT 제공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