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환 케이뱅크 행장. 케이뱅크 제공

이문환 신임 케이뱅크 행장이 31일 공식 취임했다.

케이뱅크는 이날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 행장 선임 안건이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 행장은 별도의 취임식 없이 이날부터 2년 임기를 시작한다.

이 행장은 1989년 KT에 입사해 신사업개발담당, 경영기획부문장, 기업사업부문장 등을 거쳤다. 2018년부터 2년간 BC카드를 이끌면서 금융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기반의 혁신성장에 앞장서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허경주 기자 fairyhkj@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