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코비ㆍ아피메즈 대표이사에 구자갑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스코비ㆍ아피메즈 대표이사에 구자갑

입력
2020.03.27 16:58
0 0

코스피 상장기업 인스코비는 구자갑(사진) 전 롯데오토리스 대표를 인스코비 및 아피메즈의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27일 밝혔다. 구 신임 대표는 인스코비의 전반적인 사업을 총괄하며 바이오사업 자회사인 아피메즈를 이끌게 된다.

서울대 법대와 미국 뉴욕대 경영대학원(MBA)을 졸업한 구 대표는 은행, 증권, 자산운용, 벤처투자 등 다양한 금융회사에서 최고경영자로서의 성과를 보였다. 금융위원회 금융발전심의회 위원과 한국금융연수원 겸임교수를 역임한 금융, 재무 분야 전문가이기도 하다. 모빌리티 플랫폼과 IT기업 등 폭넓은 기업경영 경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를 개발하고 발전시키는 뛰어난 역량을 가진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구 대표는 외환위기, 벤처 거품, 금융위기 등 비우호적 경영환경에서 매번 핵심 업무를 맡아 위기를 극복하는 등 문제해결형 리더십을 보여 왔다. 온화하고 합리적인 성품으로 조직관리와 커뮤니케이션 능력도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다양한 경험과 경영능력을 보유한 구자갑 대표이사를 선임해 인스코비의 다양한 사업포트폴리오를 발전시키고 아피메즈의 미국 자회사 설립과 신약 개발을 위한 미국 식품의약국(FDA) 임상 3상을 마무리하는 등 성과를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구 대표이사의 전문경영인으로서의 역량을 바탕으로 인스코비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배성재 기자 passi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