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테나 측 “악플에 법적 조치 준비 중, 1차 경고 했다” [전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안테나 측 “악플에 법적 조치 준비 중, 1차 경고 했다” [전문]

입력
2020.03.26 17:05
0 0
유희열(사진)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 KBS2 화면 캡처

가수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조치를 준비 중이다.

안테나는 26일 공식 SNS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 사실 및 악의적 비방, 인신 공격성 발언이 포함된 게시물로 인한 아티스트의 명예 훼손 및 정신적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해당 아티스트 뿐 아니라 팬 분들의 정신적 피해까지도 우려되는 상황으로 판단돼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법적 조치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안테나는 악성 게시물을 작성하거나 아티스트에게 폭언 및 욕설이 담긴 메시지를 보낸 이들에게 1차 경고 조치를 취했으며, 추후 계속해서 지속적인 자료 수집 및 법률 대리인과의 검토를 통한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안테나는 팬들의 제보를 당부하며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아티스트들을 더 많은 팬 분들과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안테나에는 유희열 루시드폴 정재형 페퍼톤스(신재평 이장원) 박새별 권진아 샘김 이진아 정승환 윤석철 차이(이수정) 등이 소속돼 있다.

▶ 이하 안테나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안테나입니다. 먼저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최근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 사실 및 악의적 비방, 인신 공격성 발언이 포함된 게시물로 인한 아티스트의 명예 훼손 및 정신적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관련 게시물로 인해 해당 아티스트 뿐 아니라 팬 분들의 정신적 피해까지도 우려되는 상황으로 판단되어 당사는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법적 조치를 준비 중입니다.

안테나에서는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내부적으로 수집한 자료들을 기반으로 악성 게시물을 작성하거나 아티스트에게 폭언 및 욕설이 담긴 메시지를 보낸 이들에게 1차 경고 조치를 취했으며, 추후 계속해서 지속적인 자료 수집 및 법률 대리인과의 검토를 통한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팬 분들께서는 SNS, 온라인 커뮤니티, 비공개 커뮤니티 등에서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악성 게시물을 발견하실 경우 아래 이메일 계정으로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폐쇄적인 일부 커뮤니티와 비공개 SNS 계정에 대한 제보는 당사의 법적 절차 진행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아티스트들을 더 많은 팬 분들과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