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탤런트 노현희 '힘내라 대구' 사회관계망(SNS)서비스 기부 릴레이
알림

탤런트 노현희 '힘내라 대구' 사회관계망(SNS)서비스 기부 릴레이

입력
2020.03.18 22:43
0 0
탤런트 노현희씨가 자신이 사회관계망(SNS)서비스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시민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남기는 릴레이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본인 제공.
탤런트 노현희씨가 자신이 사회관계망(SNS)서비스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시민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남기는 릴레이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본인 제공.
탤런트 노현희씨가 사회관계망(SNS)서비스를 통해 대구지역에 기부를 한 후 사용한 마스크를 버리기 전 대구에 희망을 주는 메시지를 인증하고 기부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다. 본인 제공.
탤런트 노현희씨가 사회관계망(SNS)서비스를 통해 대구지역에 기부를 한 후 사용한 마스크를 버리기 전 대구에 희망을 주는 메시지를 인증하고 기부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다. 본인 제공.

탤런트 노현희씨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기부금을 전달하고 기부 릴레이 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노씨는 1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SNS)서비스를 통해 “코로나 확진자가 쏟아지다시피 한 대구시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보내고 싶다”며 “기부와 함께 시민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해시태그 챌린지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달 초 지인의 기부 릴레이 지목을 받은 노씨는 한 기부단체에 기부한 후 대구시민에게 보내는 응원의 메시지를 적은 마스크를 착용한 이미지를 사회관계망(SNS)서비스에 올렸다. 이후 그는 탤런트 이영하, ‘블랑카’ 정철규 등을 지목해 나눔 운동을 이어갔다.

노씨는 “신인 시절부터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지만 이런 의미 있는 나눔은 처음이다”며 “보다 많은 이들이 동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해시태그 챌린지는 2014년 여름에 소셜미디어를 통해 퍼진 아이스버킷 챌린지 같은 사회 운동으로 해시태그(#)를 붙여 기부를 이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