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통해 “방역물품을 구입에 써달라”

박언휘종합내과가 코로나19 피해복구를 위해 대구사회복지공동기금회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박언휘종합내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복구를 위해 써달라”며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박언휘 박언휘종합내과 원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대구 지역 확진자가 급격히 늘면서 방역물품이 부족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기부를 결심했다”면서 “의료인의 한 사람이자 대구 시민으로서 대구 경북이 한 시라도 빨리 사태를 종식시키고 다시 일어서기를 염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박 원장은 2004년부터 매년 1억여원 상당의 독감백신을 대구·경북 노인복지시설에 기부하는 등 지금까지 20억원이 넘는 의료품을 지역사회에 기부했다. 2016년에는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하는 등 지역사회에 꾸준한 기부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